인천시, 2022년도 중소기업육성자금 1조 400억 지원

곽혜인 기자 승인 2022.01.14 15:05 의견 0
경제인단체 간담회 현장 / 인천시 제공

[인베스트뉴스 곽혜인 기자] 14일 인천시는 코로나19의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을 돕고자 1조400억원의 중소기업육성자금을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은행금리 이자의 일부를 지원하는 이자차액보전과 외상거래에 따른 기업의 부도 위험성을 보호하는 매출채권보험, 협약보증을 지원하고 기계·공장 등 시설자금을 장기간 저리 융자할 수 있는 지원 사업을 통해 기업의 구조 고도화를 도모할 예정이다.

이번 중소기업육성자금은 이자차액보전 9100억원, 매출채권 보험료 500억원으로 쓰일 예정이며 담보력이 부족한 기업에는 저리 융자 지원으로 각각 400억원을 지원한다. 고용 창출 및 수출기업 등에 지원하는 목적성 자금은 최대 100억원까지 융자지원 한도가 정해지며 일반 기업은 10억원, 공장 확보 자금은 30억원까지 가능하다.

특히 2022년에는 매출액과 관계없이 최소 지원 한도를 영세기업 1억원, 국가보훈대상자 기부업체 10억원, 인천 새일 여성인턴 채용기업 1억원으로 설정하고 국가보훈대상자 기부업체와 인천 새일 여성인턴 채용기업에는 기업별 차등금리 기본지원에 각각 추가로 0.7%, 0.5%를 우대 지원할 계획이다.

중소기업육성자금 지원을 원하는 기업은 오는 17일부터 인천시 중소기업 맞춤형 지원시스템 BizOK(http//:bizok.incheon.go.kr)을 통해 신청 가능하다.

저작권자 ⓒ인베스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